소개
나사렛교회 소개
신앙공동선언
로고
한국나사렛교회의 역사
한국나사렛교회의 역사
나사렛교회역사와 창시자들
나사렛교회의 현황과 특색
국제나사렛교회의 역사
역사적 기독교와 웨슬리주의 성결의 유업
성결그룹연합
추가 가입
세계화 교회로 지향
교리장정
역사
교회헌법
총회운영규정
오시는 길
총회본부
총회조직
총회감독
총회임원
행정접수
선교국
인사말
임원진
공지사항
소식
선교현장보고
교육국
인사말
임원진
교육국정책
공지사항
소식
정보
출판국
인사말
임원진
공지사항
소식
방송국
신문사
출판사
특수목회
평신도
사역국
인사말
임원진
공지사항
소식
NMI 국제선교회

인사말 임원진 각부소개 역사 연도별주제 공지사항
소식 기타소식 주요사역 사업비 계좌번호
- 사업비 계좌번호 : 355-0002-4203-83 (예금주:나사렛국제선교회)
- 문의 : 재무 한은옥 권사 010-2681-0421
- 송금 후 문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총회사무국

인사말 임원진 정책
공지사항 소식 목회자청빙/사역
유지재단
서식자료실
총회상임기관 / 산하기관

상임위원회 나사렛청년연합회
여목자회 전국장로회 북한선교위원회
커뮤니티

은퇴목회자, 목회자, 신학생, 평신도의
자유로운 소통의 장소입니다.
NEWS
국내소식
국제소식
행사동영상
지방회
서울지방회
경동지방회
경기남지방회
호서지방회
남부지방회
천안지방회
개교회 홈페이지
교회검색

총회감독







[김영수 목사] 한국교회를 살리는 총회 (기독교한국신문 9.16일자 기사)

nazoffice 작성일 18-10-16 09:34 505회 0건

본문

 

 
print_logo.gif

 
[김영수 목사] 한국교회를 살리는 총회
 
newsdaybox_top.gif2018년 09월 13일 (목) 14:17:10기독교한국신문 btn_sendmail.gif webmaster@cknews.co.krnewsdaybox_dn.gif
  
▲ 김영수 목사.

원근각처에서 장로교 총회가 한창이다. 연일 지상파와 종편을 넘나들며 뉴스에 보도될 정도로 시끄러운 총회가 있는가 하면, 비교적 적은 관심을 받으며 조용히 내실을 기하는 총회도 있다. 저마다 한 회기의 잘잘못을 돌아보고, 다음 회기에 대한 희망과 소망을 담아 총회를 열고 있다.

혹자는 장로교 가을총회를 두고 “올해는 어떤 불미스러운 일이 일어날까”라며 부정적인 견해부터 밝힌다. 어떻게든 총회의 잘못된 점만을 찾으며, “그러면 그렇지”라는 말을 서슴없이 뱉는다. 하지만 부정적인 면보다는 긍정적인 면을 먼저 생각하는 것이 옳은 처사라고 생각한다.

어찌 보면 9월 총회는 한 회기 동안 걸어오면서 잘못된 부분은 바로 잡고, 잘된 점은 더욱 발전시켜 나가는 장이라고 본다. 말 그대로 교단 스스로 개혁과 갱신으로 거듭나 한 단계 더 발전하는 소중한 시간인 셈이다. 그런 점에서 보면 9월 장로교 총회는 표면적으로 드러난 문제점들이 다가 아니다. 그러한 문제들에 대해 총대들 스스로 열띤 논쟁을 벌이고, 그 해결책을 모색하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다. 깨어지고 언쟁을 벌이는 과정 하나하나 속에서 비로소 진리에 가까워져 가는 것이다. 각 교단의 총회에서 다뤄지는 모든 안건들이 교단은 물론 한국교회 전체를 성숙의 지름길로 가게 하는 결의가 될 것이라는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9월 정기총회 때 새로운 임원을 선출하는 것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한다.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라’는 말씀이 있다. 고인 물은 썩기 마련이다. 따라서 각 총회에서는 교단을 새롭게 이끌 임원진 선출에 심혈을 기울인다. 몇몇 교단에서 다년간 교단을 대표했던 인사들이 자리를 보전하지 못한 것도 개개인의 부족함이 아닌, 새로운 총회를 향한 총대들의 염원이라고 생각된다. 위기에 빠진 교단을 바로 세울 동력이 필요하기에, 조금은 낯설고 경험이 부족할지언정, 새로운 인물을 찾는 이유다.

이제 교단에 산재된 안건들을 스스로 자정작용에 의해 처리하고, 교단의 다음 회기를 이끌어갈 일꾼까지 선출했다면, 남은 것은 두발로 힘껏 뛰는 것이다. 똑같은 실수를 반복해 되풀이하지 않고, 근시안적인 행동이 아닌 보다 멀리 내다보는 행보를 보여야 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하나님이 보시기에 어떤 교단이 더욱 좋을지 유념해서 행동해야 한다. 그런 점에서 보면 단순히 교단의 외형적 성장만을 고집하지 말고, 대사회를 위해 어떤 선향 영향력을 끼치는 교단이 될 지도 자문해야 한다. 이 땅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교단적으로 무엇을 행동으로 옮길지를 먼저 생각해야 한다. 그것이 바로 교단이 발전하는 길이자, 한국교회를 향해 사회가 거는 기대다. 9월 총회가 중요한 것도 바로 어떠한 선택을 했느냐에 따라서 한국교회를 죽이거나 살리는 총회이기 때문이다.

이제 막 총회를 시작하거나, 마친 교단이 있는가 하면, 총회를 열 준비에 한창인 교단들이 있다. 저마다 시기는 다르겠지만, 9월 장로교 총회가 구태를 벗어나 새로운 비전이 넘쳐나는 장이 되기를 바란다. 무엇보다 장로교 9월 총회가 단 한 곳도 빠짐없이 성총회로 마무리 짓기를 간절히 기원한다.  

나사렛 감독

 

 
ⓒ 기독교한국신문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지방회
경동지방회
경기남지방회
천안지방회
남부지방회
호서지방회
개교회 홈페이지
교회 검색
º
º
● 총회사업비 계좌
농 협 355-0061-8210-83 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
문의전화 : 02)2643-8591

● 국제선교회(NMI)
농 협 355-0002-4203-83 국제선교회
문의전화 HP)010-2111-7384 권미애 집사

● 교육국
농 협 100092-55-000181 나사렛성결회 주일학교부

● 정보출판국
신문사(농협) 100092-51-041271 나사렛성결회신문사
문의전화 02)2644-8907 / 010-9739-9090 편집국장
방송국(농협) 351-0252-6414-83 재대한기독교 방송국
문의전화 02)2644-3937 / 010-3375-2283 방송국장

● 북한선교위원회
우 체 국 013441-02-050241 나사렛북한선교
농 협 100092-51-034837 대한기독교나사렛

● 청년연합회(NYI)
농협 351-0474-8628-93 나사렛국제청년회

● 선교국
농협 355-0012-7892-33
재)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선교국

● 도서출판 나사렛
국민 433401-01-299671 재)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
연락처 : 02-2643-6488 도서출판나사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