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
나사렛교회 소개
신앙공동선언
로고
한국나사렛교회의 역사
한국나사렛교회의 역사
나사렛교회역사와 창시자들
나사렛교회의 현황과 특색
국제나사렛교회의 역사
역사적 기독교와 웨슬리주의 성결의 유업
성결그룹연합
추가 가입
세계화 교회로 지향
교리장정
역사
교회헌법
총회운영규정
오시는 길
총회본부
총회조직
총회감독
총회임원
행정접수
선교국
인사말
임원진
공지사항
소식
선교현장보고
교육국
인사말
임원진
교육국정책
공지사항
소식
정보
출판국
인사말
임원진
공지사항
소식
방송국
신문사
출판사
특수목회
평신도
사역국
인사말
임원진
공지사항
소식
NMI 국제선교회

인사말 임원진 각부소개 역사 연도별주제 공지사항
소식 기타소식 주요사역 사업비 계좌번호
- 사업비 계좌번호 : 355-0002-4203-83 (예금주:나사렛국제선교회)
- 문의 : 재무 한은옥 권사 010-2681-0421
- 송금 후 문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총회사무국

인사말 임원진 정책
공지사항 소식 목회자청빙/사역
유지재단
서식자료실
총회상임기관 / 산하기관

상임위원회 나사렛청년연합회
여목자회 전국장로회 북한선교위원회
커뮤니티

은퇴목회자, 목회자, 신학생, 평신도의
자유로운 소통의 장소입니다.
NEWS
국내소식
국제소식
행사동영상
지방회
서울지방회
경동지방회
경기남지방회
호서지방회
남부지방회
천안지방회
개교회 홈페이지
교회검색

나사렛소식

정남수 박사 1919년 미 대통령에 청원 [국민일보]

페이지 정보

nazoffice 작성일19-01-31 14:01 조회245회 댓글0건

본문

 
24bb443956537ef65a08835c4b8f764d_1548910

[단독] 美 기독교인들 일제 핍박받는 한국인 위해 대통령에 청원서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4059523
 
 
미국의 그리스도인들이 1919년 3·1운동 직후 일제의 학정으로 핍박받는 한국인을 도와달라는 내용의 연명(連名) 청원서를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사실이 처음 확인됐다.

서울신학대 현대기독교역사연구소(소장 박명수 교수)는 미국 켄터키주 윌모어의 애즈버리대 교수와 학생, 이 지역 목회자 128명이 1919년 3월 한국을 도와달라며 우드로 윌슨 대통령에게 연명 청원서를 보냈다는 내용의 신한민보 기사를 최근 발견했다고 29일 밝혔다. 신한민보는 당시 재미 한인단체가 발행한 신문으로 해외동포 소식뿐 아니라 일제의 침탈 등 국내 소식도 상세히 전했다.

1919년 4월 3일자로 보도된 ‘셔양 교우들이 한국을 도음’이란 제목의 기사에는 미국 그리스도인들이 보낸 연명 청원서 서문과 참여한 이들, 미국 대통령에게 보내는 편지 내용이 소개됐다. 연명 청원서 서문은 “존경하는 대통령 우드로 윌슨 각하! 이 글 끝에 서명한 이들은 참으로 공경하는 마음으로 각하에게 청원하는 바 각하는 좋은 방침으로 한국 예수교인의 학대 받는 것을 막으시길 간청하나이다”란 표현으로 시작한다. 이어 “오늘과 같이 사해형제주의를 주창하며 평화를 일심하는 때에 우리는 각하의 구원을 희망하나이다”라는 말로 글을 맺는다.

발신일이 3월 30일로 적힌 편지에는 일제에 학대받는 한국인을 위해 윌슨 대통령이 나설 것을 촉구하는 내용도 구체적으로 담겼다. “각하께서 참혹한 학대를 받는 한국 민족을 위해 무슨 방면으로든지 도와주시옵소서.… 우리의 기도와 희망은 각하께서 저 압박 받는 한국을 위하여 무엇이든지 능히 하실 줄 압니다.”

편지에는 ‘에이 에취 뚝’과 ‘우라빗 와이 졍’이란 발신자가 구체적으로 등장한다. ‘우라빗 와이 졍(Robert Y Chung)’은 당시 애즈버리대에서 유학하던 정영도(1895~1965, 이후 정남수로 개명)로 이 기사의 제보자다. 도산 안창호 선생이 세운 흥사단 단원이던 그는 해방 이후 한국에서 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를 창립한다. ‘에이 에취 뚝(AH Doak)’은 이 지역 미국 목회자 이름이다. 몇 달 뒤 지역 내 한인구제회를 발기한 인물 중 한 명으로 신한민보 5월 22일자에 소개된다.

박명수 소장은 “당시 윌모어에는 도산의 개인 비서로 애즈버리대에 재학 중인 정영도와 동양선교회 조선감독 존 토머스 선교사(국민일보 1월 24일자 29면 참조)의 딸이 살았다”며 “이 지역 그리스도인은 이들을 통해 한국의 상황을 잘 알고 있었기에 이 같은 청원서를 윌슨 대통령에게 보낼 수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양민경 기자 grieg@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405952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지방회
경동지방회
경기남지방회
천안지방회
남부지방회
호서지방회
개교회 홈페이지
교회 검색
º
º
● 총회사업비 계좌
농 협 355-0061-8210-83 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
문의전화 : 02)2643-8591

● 국제선교회(NMI)
농 협 355-0002-4203-83 국제선교회
문의전화 HP)010-2111-7384 권미애 집사

● 교육국
농 협 100092-55-000181 나사렛성결회 주일학교부

● 정보출판국
신문사(농협) 100092-51-041271 나사렛성결회신문사
문의전화 02)2644-8907 / 010-9739-9090 편집국장
방송국(농협) 351-0252-6414-83 재대한기독교 방송국
문의전화 02)2644-3937 / 010-3375-2283 방송국장

● 북한선교위원회
우 체 국 013441-02-050241 나사렛북한선교
농 협 100092-51-034837 대한기독교나사렛

● 청년연합회(NYI)
농협 351-0474-8628-93 나사렛국제청년회

● 선교국
농협 355-0012-7892-33
재)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선교국

● 도서출판 나사렛
국민 433401-01-299671 재)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
연락처 : 02-2643-6488 도서출판나사렛